본문 바로가기

구성원 상세

허보열(許輔烈)
변호사
허보열 변호사의 주된 업무분야는 회생절차, 파산절차와 워크아웃 등 기업구조조정업무에 관한 자문 및 송무업무 등 입니다. 허 변호사는 1997년의 소위 IMF경제위기 후에 발생한 대부분의 국내 주요 구조조정사건에서 대상기업 측 또는 채권금융기관 측의 대리인 또는 자문변호사로서 관여하였으며, 다수의 회생회사M&A에서 주수행변호사로 업무를 처리하여 왔습니다.
허 변호사는 영국 로펌인 Clifford Chance에 의해 발행된 “A Guide to Asia Pacific Restructuring and Insolvency Procedures“의 한국 부문의 저자이며, 한국금융연수원의 “법인 파산과 회생의 실무” 강좌를 2007년부터 맡아 오고 있어, 국내외 금융기관들의 회생, 파산 및 기업구조조정 관련 부서 담당자들의 업무지침서와 같은 역할을 하고 있으며, 이러한 국내외의 평판으로 인하여 IFLR1000의 2013년 및 2014년 Edition에서 Bankruptcy and Restructuring 분야의 Rising Star로 선정되기도 하였습니다. 허 변호사는 서울대학교 법과대학을 졸업하고 제25기 사법연수원을 수료하였으며 미국 Duke University School of Law (LL.M.)을 졸업하고 미국 New York주 변호사 자격도 취득하였습니다.
top